김성한 “美 대선 전 지금이 골든타임… 核협의그룹 속도 내야”

[ad_1]

김성한 전 국가안보실장. /뉴스1

윤석열 정부 초대 국가안보실장을 지낸 김성한 고려대 국제대학원 교수가 26일 “미 대선 예비주자 중에는 미국 우선주의와 동맹 경시적 사고를 가진 인사들이 있다”며 “앞으로 1년 반 정도가 우리에게 주어진 골든 타임이다. 확장억제(핵우산)를 ‘작전계획화’하고 핵운용체계를 제대로 숙지할 수 있게 실무 협의에 속도를 내야 한다”고 했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mmentLuv ba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