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래방서 ‘여직원 강제추행’…인천 지역농협 조합장 기소

[ad_1]


머니투데이 김미루 기자 | 2023.06.05 19:19



여직원 2명을 강제로 추행한 혐의를 받는 인천의 지역농협 조합장이 재판에 넘겨졌다.

5일 뉴시스에 따르면 인천지검 여성아동범죄조사부(부장검사 구미옥)는 강제추행치상 및 강제추행 혐의로 조합장 A씨를 불구속 기소했다.

A씨는 지난해 12월14일 인천 한 노래방에서 B씨를 비롯해 여직원 2명의 신체를 만지고 추행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그는 직원들과 회식을 하고 이어서 노래방에 간 것으로 파악됐다.

또 2021년 8월 이들이 근무하는 지역농협 사무실에서 B씨를 추행한 혐의도 적용됐다.

검찰은 피해직원들이 정신적 충격에 상해를 입었다고 판단해 A씨에게 강제추행치상 혐의를 추가했다.

검찰은 지난달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나 법원은 증거 인멸 및 도주의 우려가 없다며 이를 기각했다.

[저작권자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mmentLuv ba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