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뮌헨 개인 합의 OK. 비밀 회담”에도 ‘돈벌레’ 레비 회장, 꿈쩍도 안 한다… “이적 사가 끝까지 간다”

[ad_1]

‘돈벌레’ 다니엘 레비 토트넘 회장이 해리 케인(29, 토트넘)의 영입을 강하게 원하는 독일 명문 구단 바이에른 뮌헨 측과 비밀 회담을 가졌다. 그러나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mmentLuv ba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