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동부 박지현 은퇴…스카우트로 새 출발 < 실시간뉴스 < 기사본문

[ad_1]


AKR20170510121700007_01_i.jpg

프로농구 원주 동부의 가드 박지현(38)이 은퇴한다.

동부는 10일 “박지현이 15년, 13시즌 동안의 프로선수 생활을 마감하고 스카우트 겸 전력분석원으로 제2의 농구인생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2002년 신인 드래프트 4순위로 대구 동양(현 고양 오리온)에 입단한 박지현은 김승현과 투가드 시스템을 구축, 데뷔 첫해 팀의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끌었다.

이후 창원 LG를 거쳐 2009년 동부로 이적해 8시즌 동안 팀의 주전 가드로 활약했다.

2011-2012시즌에는 동부의 16연승 포함 KBL 역대 최다승(44승)을 이끌며 팀의 최단기간 정규리그 우승 확정에 일조했다.

박지현은 프로에서 13시즌 동안 정규리그 통산 643경기에 출전해 4천109득점, 1천969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동부는 2017-2018시즌 개막전에서 박지현의 은퇴식을 할 예정이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mmentLuv bad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