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년 탄광노역’ 탈북 국군포로 별세

[ad_1]

6·25 전쟁 때 북한으로 끌려가 47년간 탄광 노역으로 고초를 겪다가 2001년 탈북한 국군포로 A씨가 지난 26일 밤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3세.

국군포로·납북자 인권 단체 등에 따르면 경남 남해 출신인 고인은 정전협정을 한 달 앞둔 1953년 6월 5사단 27연대 2대대 소속으로 강원도 금화지구 전투에서 싸우다 북한군의 포로가 됐다. 47년간 함경남도 단천탄광에서 모진 강제노역으로 고초를 겪다 지난 2001년 탈북한 뒤 22년간 조국 땅에서 지내고 눈을 감았다.

[ad_2]

Supply hyperlink

댓글 달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CommentLuv badge